A note for May

Coincidence sometimes can be so uncanny that could be called synchronicity. I lost touch with him after the last meeting in Gwangju, 2011. Out of four year’s muteness, he sent me a message that he’s now living in Germany—while I was in Germany!

We met and talked a lot: from (as usual) Gurdjieff and Ouspensky to Guy Debord and Julius Evola. The meeting gave my fossilizing life a fresh ‘shock,’ which I should keep in order to move on to the next note.

대중은 언제나 그르다

“대중은 언제나 그르다. 지혜는 군중이 하지 않는 모든 걸 하는 것이다. 당신이 하는 모든 것들은 그들이 가진 지식의 총합을 뒤집는 것이고 그들이 희구하던 천국은 당신의 것이 된다.” —찰스 부코스키

2014년의 푸르렀던 날들

작년에 한참 옥상 텃밭이 푸르던 때의 모습입니다. 사진 찍어놓고 한참을 안 올렸다가 문득 찾았네요.

DSC_0182 DSC_0183 DSC_0189-EFFECTS DSC_0188 DSC_0186 DSC_0181